한돈협회, 한국전자통신연구원과 MOU 체결
2019-04-08

스마트 축사의 구축 및 가축의 사양 관리 통합 시스템 구현 등 협력 체계 구축 


대한한돈협회와 한국전자통신연구원 SDF융합연구단은 지난 4월 4일 서울 서초동 소재 대한한돈협회 사무실에서 가축 질병 관리 및 스마트 축사 통합 시스템 개발을 위한

협력 체계 구축 협약을 체결하였다. 사진 왼쪽부터 대한한돈협회 하태식회장, 한국전자통신연구원 SDF융합연구단 유한영 단장. [사진 제공=대한한돈협회]

 

대한한돈협회(회장 하태식)와 한국전자통신연구원 SDF융합연구단(단장 유한영)은 지난 4월 4일 서울 서초동 소재 대한한돈협회 사무실에서 가축 질병 관리 및 스마트 축사 통합 시스템 개발을 위한 협력 체계 구축 협약을 체결하였다.

 

하태식 회장은 이날 협약식에서 “축산업 발전을 위해 국내 정보 통신 분야 연구 기관 중 가장 대표적인 기관의 연구진이 합심하여 ICT를 접목한 관리 방안을 마련한다는데 큰 의의가 있다.”고 밝히고, “양 기관이 상호 협력하여 대한민국 축산업 이 한 단계 더욱 발전하는 계기를 마련하자”고 말했다.

 

SDF융합연구단 유한영 단장은 “한국전자통신연구원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산하 정부 출연 연구 기관으로 ICT 기술을 통한 구제역 등 가축 질병의 효과적인 대응을 위해 출범한 것이 SDF융합연구단”이라고 설명했다.

 

이어 유 단장은 “한돈협회와 이번 협약으로 ‘세계 최고 수준의 지능 정보 ICT를 접목한 효율적인 구제역 관리 방안’을 마련하고, 보급함으로써 효과적인 가축 질병과 축산업 발전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.”고 밝혔다.

 

한편, 이번 협약에 따라 두 단체는 구제역에 대한 효율적인 대응, 스마트 축사의 구축 및 가축의 사양 관리 통합 시스템 구현 등의 협력 체계 구축하기로 했다. 

 

이를 위해 ▲ 스마트 안전 축사 구축을 위한 환경 모니터링 분야 상호 협력, ▲ 가축 질병 발생 모니터링을 위한 센서, 영상, 음성, 음수, 사료 섭취 센서 네트워크 및 데이터 수집 분야 상호 협력, ▲ 인공 지능(AI) 기반 가축 질병 데이터 분석 및 예측 관련 상호 협력, ▲ 스마트 안전 축사 및 가축 질병 모니터링 시스템의 확산 보급 관련 상호 협력, ▲ 가축 환경 및 사양 관리 데이터 수집을 위한 테스트베드 선정 및 관리 등에 관해 상호 협력키로 했다.

 

아울러 향후 실무 협의회 등을 통해 이를 실천할 구체적인 협력 방안을 마련키로 했다.





출처 : 한국영농신문(2019.04.08) http://www.youngnong.co.kr/news/articleView.html?idxno=23976